매일일보
전체
HOME MI특별기획
[청정아파트시대] 삼성물산 래미안, IoT기술로 미세먼지 제거IoT기술 활용 렌지후드·알람시스템·쿨미스트 분사기계 등
IoT 홈큐브와 주방tv폰 음성인식 모습. 사진=삼성물산 제공

[매일일보 이아량 기자] 삼성물산 건설부문은 래미안에 미세먼지로부터 입주민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한 다양한 상품을 개발하고 있다.

‘IoT 홈큐브’는 래미안만의 휴대용 실내 미세먼지 측정장치로 삼성물산 주거성능연구소에서 자체 개발했다.

실내 미세먼지 농도가 좋은 상황에서는 파란색, 매우 나쁠 경우엔 빨간색으로 점등되며, 공기질이 안 좋을 경우 래미안의 주거관리 시스템인 HAS(Home Automation System)와 연동해 외부 미세먼지 농도를 확인하고 자동으로 실내 환기시스템을 작동한다.

래미안의 환기시스템에는 미세먼지 차단 필터가 설치돼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90% 이상 제거한다.

‘먼지 센싱 렌지후드’는 조리 시 발생하는 미세먼지를 감지하는 기능을 갖춘 후드다. 렌지후드 내 센서가 미세먼지를 감지해서 자동으로 후드 풍량을 조절해 미세먼지를 신속하게 제거하고, 세대 내 환기시스템을 작동시켜 잔류 음식냄새를 없애 실내 공기질을 쾌적하게 유지한다.

‘공동주택용 에어샤워룸’은 고성능 필터를 통과한 청정공기로 미세먼지, 세균, 담배냄새 등을 제거하는 기능과 숲속 공기에서의 산림욕 등도 체험할 수 있는 기능을 제공한다. 각 동 출입구 옆에 설치, 세대 진입 전에 외부 오염물질을 제거할 수 있다.

‘미세먼지 알람 시스템’은 아이들이 유해한 환경에 노출되지 않도록 단지 내 놀이터에 설치해 실시간으로 미세먼지 등급 정보를 확인할 수 있는 장치다. 미세먼지 등급 정보는 놀이터뿐 아니라 각 세대 내부에서도 확인 가능하다.

‘쿨미스트 분사기계’는 미세 물입자를 공기 중에 분사,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상품이다. 래미안 단지 내 보행로에 미스트 분사기계를 설치해 유입되는 미세먼지를 제거한다.

삼성물산은 소비자들의 요구에 맞춰 단지 내 미세먼지를 줄일 수 있는 다양한 기술을 지속적으로 개발, 적용해 나갈 방침이다.

김경준 삼성물산 빌딩사업부장 부사장은 “삼성물산은 래미안에 거주하는 입주민들이 쾌적하고 건강한 생활을 누릴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상품개발을 통해 래미안에 산다는 자부심을 느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이아량 기자  tolerance@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