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MI특별기획
‘갤럭시 S8’, 신뢰와 혁신의 신호탄[MI특별기획 - 삼성전자가 이끄는 ‘뉴 노멀’ ①]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 사장이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뉴욕에서 진행된 ‘삼성 갤럭시 언팩 2017’에서 ‘갤럭시시 S8, S8+’ 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삼성전자 제공

국내외 외신 극찬 속 새로운 모바일 혁신 포문
‘갤럭시 노트7’ 악재 떨쳐내고 신뢰회복 순항

[매일일보 이한듬 기자] 글로벌 IT기업인 삼성전자[005930]는 한 세대에서 불가능했던 기술을 일상 생활의 영역으로 끌어오며 새로운 혁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다양한 공상과학 속 미래의 기술을 현실화, 소비자들에게 새로운 삶의 기준을 제시하고 있는 것이다. 이에 본지는 삼성전자가 이끄는 뉴노멀 시대를 3회에 걸쳐 짚어본다.<편집자주>

①‘갤럭시 S8’, 신뢰와 혁신의 신호탄
②공상과학 속 미래형 자동차를 현실로
③일상 생활의 ‘커넥티드 시대’ 연다

“한 세대에서 불가능했던 게 다음 세대에선 평범한 게 된다”

삼성전자[005930]가 지난 3월29일(현지시간) 미국과 영국에서 전략스마트폰 ‘갤럭시S8’과 ‘갤럭시S8+’를 공개하면서 제시한 뉴노멀의 개념이다.

공상과학 영화에서나 볼 수 있었던 미래 기술들을 더 이상 꿈이 아닌 일상생활에서 이용 가능한 영역으로 가져왔다는 삼성전자의 자신감을 드러낸 것이다.

그만큼 삼성전자의 ‘갤럭시S8’, ‘갤럭시S8+’는 디자인, 디스플레이, 기능 모든 면에서 지금까지와는 전혀 다른 스마트폰의 기준을 제시하고 있다.

‘갤럭시S8’, ‘갤럭시S8+’는 화면의 몰입감을 극대화한 ‘인피니티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베젤을 최소화한 ‘베젤리스 디자인’을 적용했다.

또한 소비 전력을 획기적으로 낮춘 10나노 프로세서를 업계 최초로 탑재했으며, 지문·홍채에 이어 얼굴 인식까지 다양한 생체 인식 기술을 접목했다.

듀얼 픽셀 센서와 개선된 이미지 신호 처리 알고리즘으로 어떤 상황에서도 선명한 사진 촬영이 가능한 강력한 카메라, 기가급 속도의 다운로드를 지원하는 LTE·와이파이 등 갤럭시 스마트폰 고유의 강력한 성능도 제공한다.

특히 ‘삼성 덱스’를 통해 ‘갤럭시S8’·‘갤럭시S8+’를 꽂기만 하면 스마트폰에서 즐기던 애플리케이션, 게임을 모니터나 TV로 PC처럼 이용할 수도 있다.

무엇보다 눈에 띄는 것은 지능형 인터페이스 ‘빅스비’다. 빅스비는 인공지능(AI) 기반 음성인식 비서 서비스로, 삼성전자가 모든 기기와 서비스를 하나로 연결하는 인공지능 기반 개방형 생태계 조성을 목표로 지난해 10월 초 인수한 미국 실리콘밸리 AI 플랫폼 업체 ‘비브랩스’와의 협업을 통해 개발한 것이다.

다만 현재 빅스비는 완전한 단계의 기술이 아니며, 삼성전자는 향후 꾸준한 기술보완과 업데이트를 통해 플랫폼을 안정화 시킬 방침이다.

빅스비 스스로도 ‘딥 러닝’ 기술을 통해 사용자와 소통하며 사용하면 사용할수록 점점 더 사용자의 상황에 따라 최적화된 자연스러운 인터페이스를 제공하게 된다.

‘갤럭시S8’·‘갤럭시S8+’는 삼성전자가 지난해 말 ‘갤럭시노트7’ 조기 단종 사태 이후 절치부심 끝에 최고의 역량을 집결해 내놓은 작품이다.

고동진 삼성전자 무선사업부장은 “이번 제품에는 품질과 안전, 장인정신을 담아 삼성전자 갤럭시 브랜드에 대한 신뢰를 갖게하겠다”고 공언한 바 있다.

‘갤럭시S8’·‘갤럭시S8+’는 공개와 동시에 국내외 외신의 극찬을 이끌어냈다. 미국의 IT전문매체인 톰스가이드는 ‘갤럭시S8’에 대해 “왕의 귀환”이라는 표현까지 써가며 “지금까지 만들어진 스마트폰 중 가장 섹시하고 똑똑한 제품”이라고 찬사를 보내기도 했다.

소비자들의 반응도 뜨겁다. 두 제품의 예약판매 대수는 전작 갤럭시S7의 5배에, 갤럭시노트7의 2.5배에 달하는 100만4000대 수준이다. 예약 판매 제도를 도입한 2013년 갤럭시노트3 이후 최고의 성적이다.

업계에서는 올해 ‘갤럭시S8’·‘갤럭시S8+’ 판매량이 5000만대 이상에 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이 제품은 지난 21일 한국, 미국, 캐나다 등 3개국에서 정식으로 출시됐다.

삼성전자는 오는 28일 영국, 프랑스, 독일, 이탈리아 등 유럽 시장에서 출시하고, 5월 말까지 출시국을 120여개국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이한듬 기자  ondal84@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dlqhrtnr2010 2017-04-28 11:10:55

    북켐으로 핸드폰에 연결하여 사전을 검색합니다
    원 텃치의 기적이 보일것입니다
    '   삭제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