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농협카드, ‘데이터 분석’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상태바
NH농협카드, ‘데이터 분석’ 행정안전부장관 표창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1.01.25 11: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NH농협카드는 2020년 빅데이터 활성화유공 ‘데이터 분석’분야에서 민간 기관 중 단독으로 행정안전부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25일 밝혔다. 농협카드는 긴급재난지원금 데이터 및 일반 카드 이용내역 기반의 대조데이터를 행정안전부에 적시에 제공하고, 빅데이터 분석 지원 및 긴급재난지원금이 미치는 영향 파악 등 공공빅데이터 분석 사업기반 마련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농협카드는 긴급재난지원금의 사회적 가치와 중요성을 인지하고 긴급재난지원금 데이터 가공을 위해 전담 분석인력을 6개월 이상 투입하는 등 가용할 수 있는 최대한의 인적·물적 자원을 투입해 공공빅데이터 활성화를 위한 지원 사업들을 수행하고 있다.

공공기관 및 지자체의 각종 정책연구가 효과적으로 이뤄질 수 있도록 총 13건의 데이터를 제공하며 데이터기반 의사결정을 지원했고, 지난해 10월에는 금융데이터거래소를 통한 데이터 상품 1호 판매를 시작하는 등 관련 사업 다각화에 집중하고 있다.

한편  권준학 농협은행장 취임 이후 강조하고 있는 디지털금융 혁신을 위해 농협카드는 17개 시·도 전지역의 데이터를 고르게 반영한 농협만의 빅데이터 자산을 토대로 빅데이터 분석역량 강화, 지역경제 및 유통 기반의 인사이트 제공 등 데이터 사업 경쟁력 강화에 나설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