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통위, 발달장애인 콘텐츠 전문 홈페이지 ‘다모아’ 개설
상태바
방통위, 발달장애인 콘텐츠 전문 홈페이지 ‘다모아’ 개설
  • 정두용 기자
  • 승인 2020.12.08 16: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달장애인 콘텐츠 전문 홈페이지 ‘다모아’ 첫 화면. 사진=다모아 캡처
발달장애인 콘텐츠 전문 홈페이지 ‘다모아’ 첫 화면. 사진=다모아 캡처

[매일일보 정두용 기자] 방송통신위원회(방통위)는 발달장애인 콘텐츠 전문 홈페이지 ‘다모아’를 개설했다고 8일 밝혔다.

이날 개설된 홈페이지는 발달장애인들이 인터넷·모바일 환경에서 손쉽게 콘텐츠를 이용할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기 위해 기획됐다. 발달장애인의 눈높이에 맞춰 제작한 콘텐츠를 한 곳에 모은 사이트로 한국교육방송공사(EBS), 장애인부모연대, 한국장애인개발원 등에서 제작한 콘텐츠 700여 편이 올라가 있다.

홈페이지는 PC·태블릿·스마트폰 등 기기 제약 없이 자유롭게 이용 가능하다. 저시력·난청 중복 발달장애인을 위해 화면·글자크기 조절·배경색상 변경도 가능하다.

검색어 입력이 어려운 중증 발달장애인을 위하여 홈페이지 메인 화면에 움직이는 추천 검색어 아이콘과 같은 보완 대체 의사소통(Augmentative and Alterive Communication)을 배치했다. 보완 대체 의사소통은 사진이나 그림·아이콘 등을 이용하여 의사를 전달하는 방식을 말한다.

이날 홈페이지 개설 기념행사와 함께 발달장애인 콘텐츠 교류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식도 이뤄졌다. 업무협약은 △시청자미디어재단 △국립장애인도서관 △사단법인 전국장애인부모연대 △한국장애인부모회 △한국지적발달장애인복지협회 △한국자폐인사랑협회 6개 기관이 참여했다.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비대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한상혁 방통위원장은 “이번 홈페이지 개설로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함께 어울려 소통하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발달장애인과 관련된 유관기관과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소외계층의 방송접근권 향상을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