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앤쇼핑, 라이브 커머스 시작…MZ세대 공략
상태바
홈앤쇼핑, 라이브 커머스 시작…MZ세대 공략
  • 신승엽 기자
  • 승인 2020.11.30 19: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홈앤쇼핑 제공
사진=홈앤쇼핑 제공

[매일일보 신승엽 기자] 홈앤쇼핑은 모바일에 익숙한 MZ세대 공략을 위해 ‘라이브 커머스(라방)’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홈앤쇼핑은 모바일과 영상에 친숙한 젊은 층의 고객 접점 확대를 위해 지난 2018년 11월부터 V커머스 콘텐츠를 제작해 ‘팡LIVE’를 운영 중이다. 빠르게 변하는 시장 환경에 발맞춰 팡LIVE를 강화해 모바일 라이브 방송을 시작한다.

기존 V커머스 컨텐츠는 동영상 플레이를 통해 일방적 정보전달이 주를 이뤘다. 업그레이드 된팡LIVE는 시청자들과의 실시간 소통을 강화한 것이 특징이다.

생방송이 진행되는 동안 시청자들은 라이브 채팅창으로 궁금한 사항을 질문하거나 방송에 대한 의견을 전달할 수 있고 방송 진행자는 실시간으로 올라오는 시청자들의 질문과 반응을 방송에 즉각 반영해 시청자와 함께하는 방송을 만들어나갈 예정이다.

팡LIVE는 홈앤쇼핑 모바일 앱에서 확인할 수 있고 첫 방송은 이날 오후 4시에 약 60분 동안 이랜드 킴스클럽 식품 9종으로 진행된다.

주로 다룰 상품은 ‘오프라이스 한옥집 김치찜’이다. 김치찜과 관련한 다양한 에피소드, 조리방법 등을 고객들과 소통하며 진행된다.

홈앤쇼핑의 주 고객층이 50대 이상으로 구성된 만큼 팡LIVE에서 라이브 방송을 통해 10대부터 4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에 홈앤쇼핑의 상품과 브랜드를 홍보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향후 라이브 방송 편성확대를 통해 중소기업 상품의 판로확대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팡LIVE는 경쟁력 있는 모바일 전용상품, 제품의 경쟁력은 있으나 판로가 없는 중소기업상품, 수산물 현지 상품, 협력사 매장, 제조사 공장 등 방문방송 가능 상품 등을 소개해 현장감을 살려 고객과 소통할 예정이다.

자체 모바일 라이브 방송뿐 아니라 △네이버쇼핑라이브 △카카오TV △그립 △소스라이브 등 외부 라이브방송 플랫폼과도 협조를 검토해 점차 라이브 방송을 강화해 나갈 것이다.

홈앤쇼핑 관계자는 “팡LIVE를 통해 차별화된 컨텐츠와 서비스를 선보여 모바일 경쟁력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며 “향후 콘텐츠 확대를 통해 중소기업 제품의 판로지원에도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