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양행,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 개최
상태바
유한양행,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 개최
  • 김동명 기자
  • 승인 2020.11.12 10: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직원 자녀 20명 대상으로 온라인 강의 진행
유한양행이 지난 7일 초중학생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를 개최했다. 사진=유한양행 제공

[매일일보 김동명 기자] 유한양행은 지난 7일 초중학생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를 개최했다고 12일 밝혔다.

본 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이 유일한 박사의 삶을 통해 나라사랑과 나눔의 가치를 이해하고 이를 실천하는 인재로 성장하길 바라는 취지에서 기획됐다.

올해로 2회째를 맞는 유일한 청소년 아카데미는, 2019년 동작구청 혁신교육 프로그램 ‘아무거나 프로젝트’ 중 ‘유일한 특별기획 사업’으로 처음 실시됐다. 지난해에는 19개팀 81명이 참여해 7개월간 나라사랑 프로젝트를 스스로 기획, 실천해보는 형태로 진행됐으나,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 차원에서 임직원 자녀 20명을 대상으로 원데이(1day) 온라인 강의를 진행했다.

당일 오전 10시부터 진행된 아카데미는 유일한 박사에 대한 특강을 시작으로 청소년들이 직접 유일한 박사의 관점으로 사회문제를 찾고 해결책을 모색해 보는 팀 활동까지 이뤄졌다. 참여 학생들은 ‘지구온난화 방지’, ‘스마트폰 게임중독 예방’, ‘청소년기 외모지상주의 문제’ 등을 주제로 선정해 해결방안을 고민했고, 주제와 관련된 캠페인 송(song)과 동영상 및 SNS캠페인 아이디어를 기획했다.

이번 아카데미에 참여한 범계중학교 신혜인양은 “유한양행과 유일한 박사님에 대해 잘 알 수 있는 기회가 돼 뜻깊고, 평소 관심이 있었던 사회문제에 대해 서로 논의하고 해결방안을 찾는 과정이 매우 즐거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유한양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청소년들이 유일한 박사의 나눔정신과 더불어 사는 가치의 중요성을 깨닫고, 직접 사회문제를 고민하고 해결해볼 수 있도록 다양한 교육의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