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추석선물] 대상, 실속 차린 선물에 친환경 포장까지
상태바
[2020 추석선물] 대상, 실속 차린 선물에 친환경 포장까지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9.22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만 원대 가성비 선물세트 강화
청정원 1호 선물세트. 사진=대상 제공.
청정원 1호 선물세트. 사진=대상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대상은 추석을 앞두고 ‘2020 추석 선물세트’를 출시했다. 가성비와 실용성을 중시하는 소비 트렌드에 따라 2~3만 원대의 실속형 선물세트를 강화했으며, 고급 선물세트에 대한 수요를 겨냥해 프리미엄 세트까지 다채롭게 준비했다.

대상 선물세트의 대표 품목으로는 ‘청정원 선물세트’, ‘청정원 스페셜 선물세트’ 등이 있다. 특히 ‘청정원 스페셜 선물세트’는 가성비와 가심비 모두를 충족시키는 복합형 선물세트로, 카놀라유, 요리올리고당, 정통사과식초, 참기름, 천일염구운소금, 순살참치, 돼지고기 장조림, 소갈비양념 등 쓰임새가 다양한 제품들로 구성됐다.

‘재래김 선물세트’도 눈길을 끈다. 대상은 해조류 연구센터를 구축하고 자체적인 김 품질 등급제를 기반으로 프리미엄 김 시장을 주도하고 있다. 특히 고급 원초에 아보카도유의 영양을 더한 ‘건강한 아보카도유 재래김’과 명란이 톡톡 씹히는 ‘명란 바사삭김’ 등 맛과 영양을 두루 갖춘 제품이 포함돼 많은 수요가 예상된다.

고품격 선물세트를 찾는 수요를 반영한 ‘프리미엄 김 선물세트’, ‘프리미엄 장류 세트’ 등도 만나볼 수 있다. ‘프리미엄 김 선물세트’는 엄선한 원초를 사용해 김 본연의 풍미를 즐길 수 있는 ‘햇곱창김’과 ‘정월맛찬김’으로 구성됐다. ‘햇곱창김’은 기름이나 소금으로 조미하지 않고 자연 그대로 구워냈으며, ‘정월맛찬김’은 김 맛이 가장 좋은 정월 무렵 제부도에서 자란 최상급 원초로 만들어 감칠맛과 식감을 살렸다.

‘프리미엄 장류 세트’는 우리콩과 우리밀로 만들어 오크통에서 숙성시키고 국내산 벌꿀로 깊은 맛을 낸 ‘5년 숙성간장’과 국산 찹쌀발아현미와 황토방에서 띄운 메주가루 원료를 전통적 기법으로 오랜 시간 숙성시킨 '찹쌀발아현미 고추장' 등으로 구성됐다. 고급스러운 패키지 디자인을 적용해 가치를 한층 높였다. ‘프리미엄 장류 혼합세트’는 100년 전통 문옥례 명가의 손맛에 청정원 순창의 정성을 더한 고급 장류 3종(고추장·된장·쌈장)과 100% 순창콩으로 만든 한식 메주를 사용해 발효 숙성시킨 ‘느티울 한식간장’을 함께 담았다.

‘착한 소비’ 트렌드에 맞춰 친환경적인 요소도 더했다. 선물세트 구성품의 위치를 재배치하고 구성품 간의 간격을 줄였다. 플라스틱 및 종이 사용을 최소화했으며, 과대포장도 지양했다. 선물세트에 사용되는 플라스틱 용기 대부분을 투명 용기로 교체해 재활용률을 높이는 등 친환경 포장을 확대했다.

대상은 온라인 쇼핑몰 정원e샵에서 추석 선물세트 고객 대상으로 특별한 혜택도 제공한다. 오는 24일 오후 3시까지 추석 선물세트를 최대 67% 할인해준다. 정원e샵 일반 회원에게는 10% 할인쿠폰을, 유료회원인 ‘정원 클래식’ 회원에게는 15% 할인쿠폰을 제공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