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청년장애인 ICT 교육과정 ‘SIAT’ 취업까지 성과냈다
상태바
SK㈜ C&C 청년장애인 ICT 교육과정 ‘SIAT’ 취업까지 성과냈다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08.06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씨앗 프로그램 4기 수료…수료생 36명 중 32명 인턴십 참여 중
SK㈜ C&C가 청년 장애인 디지털 ICT 전문가 육성 및 취업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고 있다. 사진은 'SIAT(씨앗)' 프로그램 4기 정보보안 과정 수료식. 사진=SK㈜ C&C 제공
SK㈜ C&C가 청년 장애인 디지털 ICT 전문가 육성 및 취업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고 있다. 사진은 'SIAT(씨앗)' 프로그램 4기 정보보안 과정 수료식. 사진=SK㈜ C&C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SK㈜ C&C가 청년 장애인 디지털 정보통신기술(ICT) 전문가 육성 및 취업의 든든한 지원군이 되고 있다.

SK㈜ C&C는 청년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 프로그램인 ‘SIAT(Smart IT Advanced Training, 씨앗)’ 프로그램 4기 교육생 36명이 교육을 수료했다고 6일 밝혔다.

‘씨앗’은 SK㈜ C&C가 한국장애인고용공단 서울맞춤훈련센터와 함께 운영하는 ‘장애인 ICT 전문가 육성·취업지원 프로그램’이다. 장애인 고교·대학 졸업자(졸업 예정자 포함)를 대상으로 한다. 2017년 1기부터 2019년 3기까지 누적 수료생 67명 중 58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특히 올해는 수료생 36명 중 32명이 인턴십에 참여하면서 역대 최대 취업 성과를 기대하고 있다.

32명의 수료생들은 SK㈜ C&C, SK인포섹, SK건설, 원스, 씨에스피아이, 지엠티, 상상우리 등 13개사 인턴 프로그램에 참여 중으로 인턴십 수료 후 별도 심사를 거쳐 정규직으로 채용된다. 나머지 4명도 채용 면접 대기 중이다.

올해 취업 성과는 씨앗 프로그램 참여 기업들과 ‘씨앗 얼라이언스’를 맺고 교육생 선발부터 교육 과정 설계 및 운영 전반에 걸쳐 기업들의 채용 수요를 충실히 반영한 덕분이다. 

씨앗 얼라이언스에 참여하는 기업들의 수요에 따라 △웹디자인 △소프트웨어 개발 △정보보안 △IT 사무 서비스 등 총 4개반을 구성해 전문 ICT 직무 교육을 실시했다.

공통교육으로 △모의면접교육 △심리 재활 △조직문화이해 △커뮤니케이션 기법 △문제해결 기법 등 사회성 훈련 프로그램도 운영했다.

수료생의 ICT 전문 역량에 대한 기업들의 만족도도 높다. 4기 수료생들은 별도 팀별 프로젝트를 수행해 △시나리오 기반 모의 해킹 공격 및 침해 대응 프로그램 △빅데이터 기반 맛집 추천 사이트 △웹 보안 사이트 △화면 크기에 따라 자동으로 화면을 조정하는 반응형 웹기술 기반 인터넷 서점 사이트 등을 선보여 강사진과 운영진을 놀라게 했다.

SK㈜ C&C는 교육을 마친 수료생 36명 전원에게 총 1730만원의 ‘행복IT장학금’도 수여했다.

씨앗 4기 수료생 신지민씨(가명, 24세, 시각장애 3급)는 “대학교 입학했을 때부터 디지털 기반의 AI 세상을 만들어 가는게 꿈이었다” 며 “씨앗을 통해 배운 전문 소프트웨어 개발 역량을 인정 받아 국내 대표 ICT 기업에 취업하게 됐다”고 말했다. 

안석호 SK㈜ C&C 행복추진센터장은 “올해 4기생을 배출한 씨앗은 명실상부한 국내 최고의 전문 디지털 ICT 청년 인재 육성 및 취업 성공 모델이 됐다” 며 “내년에도 씨앗 얼라이언스 기업들과 함께 디지털 ICT의 꿈을 가진 우수 장애 청년 발굴 및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