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산업, 데이터센터 공동 개발 착수
상태바
보성산업, 데이터센터 공동 개발 착수
  • 전기룡 기자
  • 승인 2020.05.28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로자산운용·카카오페이증권·LG CNS와 업무협약 체결
왼쪽부터 LG CNS 김영섭 대표이사, 카카오페이증권 윤기정 대표이사, 바로자산운용 김상욱 대표이사, 보성산업 채정섭 대표이사. 사진=보성그룹 제공
왼쪽부터 LG CNS 김영섭 대표이사, 카카오페이증권 윤기정 대표이사, 바로자산운용 김상욱 대표이사, 보성산업 채정섭 대표이사. 사진=보성그룹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중견건설사 한양이 속해 있는 보성그룹이 차세대 데이터센터의 공동 개발에 착수한다.

보성그룹은 보성산업과 바로자산운용, 카카오페이증권, LG CNS가 지난 27일 한양타워 은암홀에서 ‘데이터센터 개발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8일 밝혔다.

데이터센터 개발은 청라금융단지, 솔라시도 등 보성그룹이 소유한 부지를 대상으로 한다. 이후 신규부지를 발굴해 사업 영역을 넓혀갈 계획이다.

협약에 따라 보성산업은 사업지대상지 발굴을 비롯해 인허가, 건설 등의 업무를 지원한다. 자산운용사인 바로자산운용은 투자기구 설립 및 운용과 IDC 매입을, 금융사인 카카오페이증권은 금융주선과 수요잘 발굴을 맡는다. LG CNS는 인프라 및 시스템 구축 등의 업무를 추진한다.

보성산업 관계자는 “데이터센터를 미래 신사업으로 설정하고 이에 대한 꾸준한 연구와 네트워크를 만들어가고 있다”면서 “카카오페이증권과 LG CNS, 바로자산운용과의 협업은 수요 창출의 기회가 될 것”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