쁘띠엘린 흡착식판·베이비룸,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 수상
상태바
쁘띠엘린 흡착식판·베이비룸,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 수상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02.18 10: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쁘띠엘린 제공.
사진=쁘띠엘린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유아용품 전문기업 쁘띠엘린은 세이지폴 ‘원목 베이비룸’과 모윰 ‘흡착 식판’이 ‘독일 iF 디자인 어워드 2020’에서 제품 부분 위너를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국내 최초 베이비룸, 식판 제품의 수상으로 국내 유아업계에서 유일하게 2개 부문에서 수상했다.

세이지폴의 애니핏 원목 베이비룸은 어떠한 공간에도 빈틈없이 설치가 가능해 아기에게 안전한 공간을 만들어주며, 집안 내의 위험할 수 있는 곳의 접근을 제한하기에 완벽한 제품이다. 집안의 어떤 공간에도 맞게끔 조정이 가능하며 아이가 기거나 걷고, 누워서 앉을 때 등 자녀를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필요하다. 또 트렌디한 색상과 친환경적인 목재 소재를 사용하여 디자인돼 더욱 감각적인 홈 인테리어가 가능하다.

사진=쁘띠엘린 제공.
사진=쁘띠엘린 제공.

모윰 흡착 식판은 아이 스스로 식사 습관을 통해 지능발달과 올바른 식사예절을 기를 수 있는 자기주도 이유식에 필요한 흡착 기능이 뛰어난 제품이다. 타사 대비 높은 실리콘 중량으로 강력한 흡착력과 실용적인 라운드 디자인이 돋보인다. 유아를 위해 균형 잡힌 음식을 제공하기 위해 나뉜 부분과 베이지·그레이·세이지·핑크의 감각적인 색으로 구성돼 있다.

수상 제품을 포함한 세이지폴, 모윰의 모든 제품은 쁘띠엘린 공식 스토어와 쁘띠엘린 백화점 매장에서 구매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