펄어비스, 매출 증대와 일자리 창출로 ‘2019 벤처천억기업’ 선정
상태바
펄어비스, 매출 증대와 일자리 창출로 ‘2019 벤처천억기업’ 선정
  • 박효길 기자
  • 승인 2019.12.11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오른쪽)가 ‘벤처천억기업’ 트로피를 받았다. 사진=펄어비스 제공
정경인 펄어비스 대표(오른쪽)가 ‘벤처천억기업’ 트로피를 받았다. 사진=펄어비스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펄어비스가 중소벤처기업부와 사단법인 벤처기업협회가 주관하는 ‘벤처천억기업’에 선정됐다고 11일 밝혔다.

벤처천억기업은 기업가정신과 도전정신을 바탕으로 연 매출 1000억원을 돌파한 벤처기업의 혁신성과를 대내외에 알리고, 일자리 창출에 함께 노력한 기업 임직원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행사다.

펄어비스는 매출 증대와 일자리 창출 기여로 벤처천억 신규기업으로 선정됐다. 검은사막 출시 4년 만에 2018년 매출 4043억원, 영업이익 1669억원을 기록했다.

펄어비스는 게임 개발 기술력을 바탕으로 PC, 모바일뿐 아니라 한국 게임의 불모지라고 할 수 있는 콘솔 시장에도 진출했다. 검은사막 IP(지식재산권)는 현재 150여개 이상의 국가에서 2000만명이 즐길 정도로 전 세계적으로 큰 인기를 얻으며 성장했다. 2019년 4월 검은사막 IP(지식재산권) 누적 매출은 10억달러(약 1조2000억원)를 넘어섰다.

한편, 펄어비스는 ‘지스타 2019’에서 진행한 ‘펄어비스 커넥트 2019’를 통해 AAA급 신작 플랜 8’, ‘도깨비’, ‘붉은사막’, ‘섀도우 아레나’를 공개해 전 세계 게이머들에게 높은 관심을 받았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11일(북미시간 기준) 북미 유럽 지역을 포함한 글로벌 론칭을 앞두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