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건설,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서 국토부장관상 수상
상태바
롯데건설,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서 국토부장관상 수상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9.12.02 10: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고 예방 중심의 안전혁신활동' 발표 호평
롯데건설의 김재철 현장소장(우측에서 네 번째)이 수상자들과 단체 기념 촬영 중이다. 사진=롯데건설 제공
롯데건설의 김재철 현장소장(우측에서 네 번째)이 수상자들과 단체 기념 촬영 중이다. 사진=롯데건설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롯데건설이 안전관리 부문의 우수성을 대외적으로 인정받았다.

롯데건설은 지난달 27일 열린 '2019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에서 안전관리 우수사례부문(국토부장관상)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대회에서 롯데건설은 '아산-천안 고속도로'(2공구) 현장에 적용한 '사고 예방 중심의 안전혁신활동'이라는 사례를 발표해 안전관리 우수사례부문에서 대상을 수상했다.

특히 아산-천안 2공구에 교량 임시고정장치 설계 및 시공 개선과 PS강봉 긴장력 모니터링기술, IoT 기술을 활용한 스마트 안전관리, 가시설 시공 개선 및 타워크레인의 양중관리 개선을 현장에 적용한 게 호평을 받았다.

롯데건설 관계자는 "평소 사고 예방에 중점을 두고 작업 환경을 개선해 온 덕분에 이번에 대상을 수상할 수 있었다"며 "안전 혁신이 롯데건설의 혁신으로 이어지도록 앞으로도 전 현장에서 스마트 안전 관리에 만전을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스마트 건설기술·안전 엑스포'에서는 지난 2017년부터 △표어 △포스터 △안전관리 우수사례 △시설안전 우수사례 등에 대한 경진대회를 진행해 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