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 5년만에 재개
상태바
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 5년만에 재개
  • 전기룡 기자
  • 승인 2019.10.30 2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 등 관심 사안 공유
약 5년만에 열린 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 사진=외교부 제공
약 5년만에 열린 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 사진=외교부 제공

[매일일보 전기룡 기자] 한국과 중국이 베이징에서 5년만에 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를 열었다.

30일 외교부에 따르면 홍진욱 외교부 아프리카·중동국장은 이날 왕디 중국 외교부 서아시아·북아프리카 국장과 제3차 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를 열고 양국의 중동 정책, 최근 중동 정세, 이란, 이스라엘-팔레스타인 문제 등 관심 사안을 공유했다.

홍 국장은 협의회 후 천샤오둥(陳曉東) 중국 외교부 아세안·중동 담당 부장조리(차관보)도 면담을 가졌다.

양측은 중동의 평화와 안정이 동북아를 포함한 국제사회 전체에 중요하다는 데 공감했으며, 앞으로도 중동 정세와 중동 경제협력 방안 등과 관련해 소통을 지속하기로 했다

한편 한-중국 중동정책협의회는 2014년 7월 베이징에서 처음 개최됐으며, 이듬해 1월 서울 2차 회의 이후 약 5년간 열리지 않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