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인천 옹진군과 한국LPG배관망사업단, 업무협약 체결열악한 도서지역 가스공급시설 추진
LPG배관망 지원사업 업무협약식

[매일일보 김양훈 기자] 인천 옹진군(군수 장정민)은 12일 한국LPG배관망사업단(단장 황갑용)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도서지역의 열악한 연료공급시설을 개선하기 위한 ‘LPG(액화석유가스) 배관망 지원사업’에 본격적으로 착수했다.

이 사업은 마을별 LPG저장탱크와 가스배관, 세대별 보일러 등의 설치를 지원하며, 도시가스 공급방식에 준하는 안전하고 편리한 LPG가스를 약 30~40% 저렴한 가격으로 공급한다.

옹진군은 “올해부터 2년간 총 87억원을 투입하여 대청면의 마을 9곳을 대상으로 한 ‘군(郡)단위 LPG배관망 지원사업’을 우선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그리고 “근해도서인 덕적면 문갑도와 영흥면 외3리를 대상으로 하는 ‘마을단위 LPG배관망 지원사업’도 올해 함께 추진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군 관계자는 “기초설계부터 시공까지 사업이 안전하고 원활하게 추진될 수 있도록 사업단과 공동으로 노력해나갈 것이며, 이번 사업으로 오랫동안 가스공급시설 부재로 불편을 겪었던 지역 주민의 경제적 부담 감소와 삶의 질 향상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김양훈 기자  dpffhgla111@hanmail.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