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안양시-안양대학교 스마트시티 업무협약 체결

[매일일보 전길헌 기자] 안양시와 안양대학교가 스마트시티 조성을 위한 동반자적 관계를 약속했다.

안양시(시장 최대호)는 지난 8일 안양대학교와 스마트시티사업 추진에 따른 업무협약서를 교환했다고 12일 밝혔다.

협약에 따라 양 기관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맞아 급변하는 ICT기술변화에 대응하고, 스마트시티 사업을 혁신의 원동력으로 육성하는 동반자역할을 하게 된다.

특히 인적․물적․정보교류를 이어가면서 △스마트시티 종합계획 수립 △스마트시티 혁신 인재육성을 위한 교육프로그램 운영 △석·박사 교육과정 지원 등에서 협력을 강화할 계획이다.

스마트시티 조성은 정보통신기술(ICT), 사물인터넷(IOT), 인공지능(AI) 등의 4차 산업기술을 적용해 도시가 지속 발전할 수 있도록 하는 미래지향적 도시정장 사업이다.

안양시는 지난해 11월 ‘스마트시티과’를 신설해, 찬란히 펼쳐지는 4차 산업혁명시대 흐름에 발 빠른 대처를 보이고 있다.

최대호 안양시장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스마트시티 구축을 위한 산학연실무협의체도 마련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아울러 스마트시티를 기반으로 한 스마트 행복도시 조성을 금년 들어 본격화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전길헌 기자  kiruni2@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