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2019 연천구석기겨울여행 개막

[매일일보 김수홍 기자] '2019연천구석기겨울여행'이 12일 개막됐다.

12일부터 다음 달 6일까지 전곡리 구석기에서 개최되는 2019 연천구석기겨울여행은 BIG SNOW WORLD 국내최대 눈꽃축제를 주제로 24일간의 일정에 돌입했다.

국내 최대의 규모로 준비하는 대형 눈 조각은 입구부터 웰컴 투 스노우 게이트, 스노우 맨, 빙하시대, 평화의광장, 남극태마, 위대한 유산 대한민국, 눈으로 만나는 미래 등 다양한 테마의 눈 조각들이 행사장을 들어서면서부터 새로운 세상을 들어온 듯한 느낌으로 감동을 선사한다.

눈 조각과 어우러진 눈 조각과 어우러진 눈썰매장, 미끄럼틀, 스노우 보트 등 또한 전년보다 다양하고 확대된 규모로 행사장을 즐기는 관람객들의 대기시간을 단축하면서도 신나는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내 친구 매머드 디마, 복 돼지 소원 빌기, 이글루 카페 등 체험 형 눈 조각과 스노우 맨 언덕, 연인의 언덕 등 체험 형 눈 동산 등은 관람객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줄 안겨줄 예정이다.

김수홍 기자  ypaper@kg21.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