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인천시, 창업보육센터와 함께 2019년 창업보육 활성화 관계자회의 개최
관계자 회의

[매일일보 김양훈 기자] 인천시는 지난 5일 인천지역 창업활성화를 위해 창업보육센터 운영기관 관계자 회의를 송도 미추홀센터에서 개최했다.

이날 회의는 인천시 청년정책과와 관내 5개소의 창업보육센터 운영기관인 한국폴리텍Ⅱ대학, 인하대학교, 인천대학교, (재)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인천지회 창업보육 관계자가 모여 2018년 창업보육 사업성과를 점검하고 2019년 창업보육 사업의 효율적인 추진방향을 논의하는 소통의 장이 됐다.

1999년부터 인천시는 예비·신규 창업자를 돕기 위하여 중소벤처기업부 지정 창업보육센터 3개소를 포함하여 (재)인천경제산업정보테크노파크, 한국여성경제인협회 인천지회 2개소 등 관내 창업보육기관 5개소의 창업보육 사업에 78억원을 지원했다.

한편 창업자들에게 입주공간부터 경영·기술·마케팅 지원까지 창업 전문보육서비스를 제공하는 관내 창업보육센터에는 2018년 현재 364개의 창업 입주공간을 갖추고 있으며, 202개 창업기업을 지역 스타트 기업으로 키우고 있다.

인천 경제의 활기찬 성장과 좋은 일자리를 창출하는 해결의 열쇠는 우수한 아이디어의 성공적인 사업화를 돕고 창업기업을 튼튼한 지역기업으로 성장시키는데 있으며, 인천시는 시민 누구나 좋은 아이디어로 쉽게 창업에 도전하고 성공할 수 있도록 창업보육센터와 함께 2019년 창업보육 사업을 위해 2억 5000만원의 사업비를 지원할 계획이다.

인천시는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창업 보육기업을 성장시키는 일선의 창업보육센터간 소통 및 협력의 자리를 정기적으로 마련하고 창업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여 창업기업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사항을 지원할 수 있도록 적극 노력할 예정이다.

김양훈 기자  dpffhgla111@hanmail.net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