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정치 청와대·대통령
文대통령 “2차 북미정상회담 시기·장소 조율 중, 통 큰 합의 낙관”(속보)

[매일일보 박숙현 기자]

박숙현 기자  unon@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