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BIZ 포커스[보도자료]
KT, 휴대성 좋아진 신규 LTE 에그 ‘슬림에그2’ 출시최대 8명 동시 접속·16시간 연속 사용 가능…전용 앱 지원 등 제공
KT 모델들이 슬림에그2를 소개하고 있는 모습이다. 사진=KT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KT[030200]는 11일 휴대성이 뛰어난 신규 LTE 에그 ‘슬림에그2’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LTE 에그는 LTE 데이터 신호를 와이파이 신호로 전환해주는 휴대용 라우터다. 스마트폰, 태블릿, 노트북 등의 기기를 LTE 에그에 연결해 무선 인터넷을 이용할 수 있다.

슬림에그2는 지난해 출시한 슬림에그의 후속 모델로 두께 8.6mm, 무게 78g의 슬림한 사이즈로 휴대성이 뛰어난 것이 특징이다. 고급스러운 느낌의 은은한 광택이 있는 블랙, 화이트 두 가지 컬러로 출시된다.

16시간 동안 연속 사용이 가능하며, 최대 8명이 동시 접속할 수 있어 대용량 데이터를 저렴하게 이용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원격으로 전원 온/오프가 가능하며 데이터 사용량 확인, 에그 사용위치 표시를 통한 분실 방지 등의 기능도 지원한다.

이날 기준 출고가는 13만2000원(VAT 포함)이며, KT ‘LTE 에그+ 11(11GB, 월 1만6500원)’, ‘LTE 에그+ 22(22GB, 월 2만4200원)’ 요금제로 가입 가능하다.

슬림에그2는 KT 전국 매장(KT M&S 직영점, 공식 대리점 등) 및 공식 온라인채널 KT 샵에서 구입 가능하다. 전국 250여 개의 KT M&S직영점에서는 에그뿐 아니라 키즈워치, IoT 단말의 불량 증상 검사, 리퍼 단말 교환, 수리 택배 접수, 불량확인서 발급 등의 AS를 받을 수 있다.

구영균 KT 융합단말담당 상무는 “빠르게 변화하는 고객 취향에 맞춰 에그 단말 라인업을 확대해나가고 있다”며 “고객 편의 향상을 위해 상품 다양화는 물론 사후 서비스까지 철저히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박효길 기자  parkssem@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