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교육
삼육보건대 국제언어교육원, 제1회 외국인 유학생 한국어 말하기 대회 실시
사진=삼육보건대학교.

[매일일보 복현명 기자] 삼육보건대학교 국제언어교육원은 지난달 30일 삼육보건대 소강당에서 한국어과정에 재학중인 유학생을 위한 한국어 말하기 대회를 실시했다.

이번 대회는 외국인 유학생이 효율적이고 체계적인 한국어 교육프로그램을 제공하고 한국어 실력을 발휘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한 목적이다. 특히 삼육보건대 국제언어교육원은 앞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을 연구, 개발해 한국어 학습 효과를 검증하고 동기부여 하는데 일조할 계획이다.

김태진 삼육보건대 국제언어교육원 부원장은 이날 개회인사와 격려사를 통해 도전의 아름다움을 강조하며 모국어 외에 외국어로서 한국어를 타국에서 공부하는 유학생들을 격려했고 보다 성공적인 결실을 위해 많은 시간을 한국어 학습에 투자할 것을 독려했다.

한편 삼육보건대 국제언어교육원은 지속적인 연구 개발과 교수법 개선, 혁신적인 관리 시스템, 활발한 국제교류 사업 추진으로 급성장하고 있다.

복현명 기자  hmbok@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