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사회 사건·사고
에쿠스 이어 아반떼서도… 오늘만 두 대 불타
에쿠스에 불이 난데 이어 달리던 아반떼에서도 화재가 발생했다. 불이 난 차량은 2013년식 아반떼 MD 모델이다. 사진=연합뉴스 제공

[매일일보 성희헌 기자] 에쿠스에 불이 난데 이어 달리던 아반떼에서도 화재가 발생했다.

9일 오후 4시 50분 영동고속도로 인천 방향 광교방음터널 부근을 달리던 A(68·여)씨의 아반떼 승용차에서 원인을 알 수 없는 불이 났다.

불이 난 차량은 2013년식 아반떼 MD 모델이다. 불은 차량 전면부를 태우고 출동한 소방대에 의해 15분 만에 진화됐다.

A씨는 5차로 주행 중 보닛에서 연기가 발생하자 갓길에 차를 세운 뒤 피신했다고 진술했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자세한 화재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한편, 이날 오전 1시 41분 경북 상주시 남상주IC 진입로 인근 25번 국도에서 에쿠스 승용차에 불이 나 1명이 숨지고 1명이 다쳤다.

성희헌 기자  hhsung@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