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BIZ 포커스[보도자료]
이디야커피, ‘니트로커피’ 100만잔 판매 돌파
이디야커피 니트로커피가 100만잔 판매를 돌파했다. 사진=이디야커피 제공.

[매일일보 안지예 기자] 이디야커피는 세계적인 바리스타 데일해리스와 공동 개발한 니트로커피 메뉴가 100만잔 판매를 돌파했다고 12일 밝혔다.

이디야커피는 지난 4월 월드바리스타챔피언십(WBC) 우승자 데일 해리스와 공동개발한 ‘니트로 스위트’, ‘콜드브루 라떼’, ‘콜드브루 화이트비엔나’ 니트로군 신제품 3종을 출시했다. 출시 이후 하루 평균 1만3000여잔 이상 판매됐으며 2개월 만에 100만잔 판매를 돌파했다.

이는 지난해 3월에 출시된 기존 니트로커피 제품의 판매 추이를 훨씬 상회하는 수준으로 실제 올해 5, 6월의 니트로커피 제품 판매량은 지난해 동기 대비 50%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니트로커피의 기반인 콜드브루의 저변 확대와 함께 다양한 제품 출시로 소비자들의 선택권을 넓힌 것이 주효했던 것으로 분석된다. 향후 본격적인 무더위가 계속되면서 판매량은 더욱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지난해 첫 선을 보인 니트로커피가 점차 인지도를 높이고 대중화되면서 올해는 본격적인 판매 상승으로 이어지고 있다”며 “니트로커피는 이디야의 대표 메뉴군으로 지속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아메리카노 메뉴군처럼 대중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디야 니트로커피’는 168시간 저온 숙성을 거친 원액에 이디야에서 자체 개발한 니트로 기술로 질소를 주입해 미세한 거품을 생성했으며 부드러운 텍스처를 오랜 시간 즐길 수 있다. 올해 출시된 ‘니트로 신제품 3종’은 세계적인 바리스타 데일해리스의 노하우를 담아 니트로커피 특유의 맛과 향을 극대화한 것이 특징이다.

안지예 기자  ahnjy@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