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연중기획
[대한민국이 좋다]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 골목길 벽화그리기 진행
bhc치킨은 해바라기 봉사단이 지난 주말 서울 은평구에 위치한 다래마을 찾아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진=bhc치킨 제공.

[매일일보 안지예 기자] bhc치킨은 해바라기 봉사단이 서울 은평구에 위치한 다래마을을 찾아 벽화 그리기 봉사활동을 진행했다고 17일 밝혔다.

해바라기 봉사단 1조는 지난 주말 서울 은평구 응암동 다래마을꿈터가 주관하는 도시재생사업의 일환인 벽화 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이날 봉사활동은 해바라기 봉사단원을 포함해 약 70여 명의 자원봉사자들이 참여했다. 이들은 재개발이 중단돼 노후된 마을의 회색빛 계단과 골목 담벼락에 아름다운 자연 풍경 그림을 채워 낙후된 골목을 활력이 넘치는 공간으로 만들었다.

해바라기 봉사단은 이날 비 온 뒤 궂은 날씨와 협소한 공간에도 불구하고 오전 9시부터 오후 5시까지 골목길 담벼락에 하늘과 구름, 산, 나무 등 따뜻한 느낌의 자연 풍경을 정성껏 그려 넣어 희망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bhc치킨 해바라기 봉사단은 청년들로 구성된 봉사활동 단체로 5명씩 2개 팀으로 편성돼 오는 연말까지 어려운 이웃을 돌보는 다양한 활동을 하게 된다. 활동에 따른 소요 비용 전액은 모두 bhc치킨에서 부담한다.

bhc치킨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으로 통해 낡고 빛바랜 골목길이 밝고 산뜻해졌듯이 우리 사회가 좀 더 밝아질 수 있도록 bhc치킨은 다양한 사회 공헌 활동을 지속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지예 기자  ahnjy@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