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대구·경북
DGIST, 사업화 유망기술 이전 설명회 개최

[매일일보 조용국 기자] DGIST와 기술보증기금 대구경북본부는 대학이 연구개발한 우수기술 및 연구 역량을 알리고, 이를 기반으로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지역산업의 신성장 동력을 창출하기 위해 16일 호텔라온제나에서 ‘대구경북권역 대학교 사업화 유망기술 이전 설명회’를 개최했다.

유망기술 이전 설명회에는 DGIST를 비롯한 경북대, 영남대, 대구대, 계명대, 대구가톨릭대, 경일대 등 대구경북권역의 7개 대학교가 참여해 각 학교의 사업화 유망 우수기술을 소개하고, 약 100여개의 지역기업이 참여해 대학의 연구자와 기업 간의 1대 1개별 상담을 실시했다.

설명회에서는 DGIST 협동로봇융합연구센터 강태훈 선임연구원의 ‘센싱기반의 self-driving 물류로봇 기술’을 비롯한 7개 대학 70여개의 사업화 우수 유망기술을 소개하고 기업과의 상담을 진행했다.

또한 기술이전 후속 연계 지원사업 안내와 기보의 기술금융 지원프로그램 상담을 진행했으며 DGIST를 포함한 각 대학과 기보는 이번 설명회를 통해 기술이전이 성사될 경우 기술이전 후속 지원 및 이전기술의 사업화에 필요한 기술금융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강대임 DGIST 융합연구원장 겸 연구부총장은 “대학의 연구실에서 나오는 혁신적인 기술을 지역산업에 공급해 사회‧경제적 가치를 창출하는 것 또한 대학의 중요한 역할이다”며 “앞으로 대학의 연구 역량을 활용해 지역산업 발전에 기여하고 대학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조용국 기자  001first@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