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중소협력사 글로벌 시장 동반 진출 이끈다
상태바
KT, 중소협력사 글로벌 시장 동반 진출 이끈다
  • 박효길 기자
  • 승인 2018.05.04 10: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0개 중소 협력사와 ‘2018년도 상반기 글로벌사업협의체’ 개최
3일 서울 종로구 KT스퀘어에서 열린 ‘2018년도 상반기 글로벌사업협의체’ 총회에서 KT 해외그룹사 우즈베키스탄 이스트텔레콤 이상기 사장이 ‘글로벌사업 동반 협력과 기회’에 대해 발표하고 있다.사진=KT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KT[030200]는 3일 오후 서울 종로구 KT스퀘어에서 구현모 경영기획부문장(사장), 윤경림 글로벌사업추진실장(부사장) 등을 비롯한 KT 임직원 및 70여개 협력사 임직원 1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8년도 상반기 글로벌사업협의체’ 총회를 개최했다고 4일 밝혔다.

KT는 지난해 11월 중소 협력사들의 글로벌 진출을 지원하기 위해 ‘글로벌사업협의체’를 출범시켰으며, 상∙하반기 연2회 정기총회를 개최한다. KT 글로벌사업협의체에는 KT 협력사 중 해외 진출 의향이 있는 기업들이 참여하고 있다.

이번 행사에서는 KT의 글로벌사업 현황 및 시장공략 방향을 공유하고 협의체 운영방안을 설명했다. 더불어 중소 협력사들의 글로벌 진출을 돕기 위한 KT의 다양한 지원 프로그램을 소개했다. 또한 이번 총회에서는 사물인터넷(IoT), 보안 분야 등 5개 협력사의 해외 시장 진출을 위한 사업제안 발표가 이어졌다.

이외에도 KT는 글로벌 사업화를 제안한 30여개 협력사 아이템에 대해서도 동반진출을 지속 추진한다. 또한 우수 협력사는 하반기 개최 예정인 ‘2018년도 파트너스 데이’에 시상할 계획이다.

이 총회를 시작으로 KT와 중소협력사 간 해외 사업제안 협의 채널이 마련돼, 정기총회는 물론 수시로 협력사와 실무적 협의를 하는 1대 1 소통 채널을 만든다. KT는 단순 1회성 행사가 아니라 지속적으로 협력사들과 사업개발에 박차를 가한다는 방침이다.

구현모 KT 경영기획부문장은 “KT의 ‘글로벌 1등’ 비전을 달성하기 위해서는 우수한 기술을 보유한 중소∙벤처기업들과 협업이 반드시 필요하다”며 “앞으로도 협력사와 꾸준한 소통과 협업을 통해 해외 동반진출을 지속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