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체육 문화일반
보아(BoA), 2018 행복얼라이언스 홍보대사 위촉아이들의 행복한 삶 응원하는 다양한 홍보 활동 참여 예정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아이들의 행복을 위해 앞장서요!” 가수 겸 배우로 왕성하게 활동 중인 보아가 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 ‘행복얼라이언스’의 홍보대사로 선정됐다.  

보아는 17일 서울 삼성동 에스엠타운 코엑스 아티움에서 열린 ‘2018 행복얼라이언스 협약식’에서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졌다. 앞으로 보아는 아이들의 행복을 위한 사회공헌 활동의 필요성을 알리고, 일반 시민들의 참여를 독려하는 다양한 캠페인의 대표 얼굴로 활동하게 된다. 

최광철 SK그룹 수펙스추구협의회 사회공헌위원장과 2018 행복얼라이언스 홍보대사 보아가 위촉장을 들고 기념 촬영 하는 모습 

행복얼라이언스는 사회 문제를 함께 해결하기 위해 35개 기업과 5만명의 서포터즈가 모인 국내 최대 사회공헌 연합체다. 올해는 ‘일상 속 나눔으로 행복을 채우다’는 슬로건 하에, 아이들의 영양 증진과 위생 향상, 교육 격차 해소, 장애 아동의 이동권 보장과 관련된 사회 문제를 해소하기 위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과 참여 캠페인을 진행할 예정이다. 

홍보대사로 선정된 보아는 “기업들이 함께 모여 사회 문제를 해결하는 행복얼라이언스의 취지에 공감해 참여하게 됐다”며, “앞으로 홍보대사로서 아이들의 행복을 위해 기업은 물론 시민들이 일상 속에서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활동을 알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2018 행복얼라이언스 참여 기업의 주요 관계자와 홍보대사 보아(BoA)가 기념 촬영을 하며 활동 의지를 다졌다 

한편, 보아가 홍보대사로 위촉된 ‘2018 행복얼라이언스 협약식’은 라이온코리아, 한성기업, LH공사, SM엔터테인먼트 등 35개 기업의 주요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협약식을 시작으로 행복얼라이언스는 아동의 영양 증진, 위생 향상, 교육 격차 해소, 장애 아동 이동권 보장과 연관된 사회 문제를 해소하기 위한 다양한 캠페인 활동을 전개할 계획이다.

김종혁 기자  k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