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경기교육청, 위기 학생 상담과 치료비 지원에 협력키로학생들의 상담과 심리치료 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경기교육청, 한국상담학회, 한국상담심리학회 업무협약 체결 (사진=경기교육청)

[매일일보 강세근 기자] 경기도교육청은 10일 남부청사에서 한국상담학회·한국상담심리학회와 ‘학생 상담과 심리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전문상담인력 미배치교와 심리적 고위기 학생들을 위한 상담과 심리치료비 지원을 위해 마련했다고 밝혔다. 

협약기간은 2018년 4월부터 2021년 3월까지 3년이며, 상호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학생을 위한 상담 자원 지원, 교사와 학부모의 상담 능력 향상, 학생 이해를 위한 교육활동 지원,  학회소속 슈퍼바이저의 전문상담인력 상담 평가와 교육, 각종 상담과 심리 치료 프로그램 개발과 운영 교류, 각종 학술․연구 자료 교류, 기타 필요한 정보와 자원 교류 등을 함께 추진한다.

또한, 이번 협약에 따라 교육지원청 Wee센터에서는 학생들이 상담과 심리 치료를 받을 있도록 상담 전문가와 심리치료 기관을 학교에 안내하고, 직접적인 상담과 심리치료비 지원뿐만 아니라 심리 검사비, 개인과 집단 상담 프로그램 운영비 지원 등이 이루어진다.

안해용 경기도교육청 학생위기지원단장은 “학생들에게 다양한 상담 활동을 지원하여 학생들의 심리·정서적 위기를 예방하고, 건강한 성장을 돕기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강세근 기자  focus@paran.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