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광주·호남
여수시 토지면적, 공유수면 매립 등으로 지속 증가여수산단 공유수면 매립, 웅천택지 공구 준공 등
여수산단 공유수면 매립 등으로 토지 면적이 증가 했다.   사진제공=여수시

[매일일보 이준 기자] 전남 여수의 토지 면적이 공유수면 매립 등으로 지속 증가하고 있다. 13일 여수시에 따르면 지난해 말 기준 여수 토지면적이 510㎢로 확정됐다.

2016년 말 대비 축구장 65개 넓이와 맞먹는 45만4417.7㎡가 증가한 수치다. 토지면적 증가는 여수산단 공유수면 매립, 웅천택지개발지구 일부 공구 준공, 미등록 토지 신규 등록 등에 따른 것이다.

전체토지의 용도별 면적은 임야가 301.9㎢로 59%를 차지했고 농지103.3㎢, 대지 23.3㎢, 도로 22㎢, 공장용지 20.7㎢, 잡종지 20.7㎢ 순이었다.

앞서 2016년 말 기준 토지면적도 율촌산업단지 공유수면 매립 등으로 2015년 대비 120만9767.1㎡가 늘었다.

시 관계자는 “토지관련 각종 통계는 시 홈페이지 내 지적통계를 통해 자세히 확인할 수 있다”고 말했다.

이준 기자  99720km@naver.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