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경제 산업
현대중공업, 작년 영업이익 146억원…전년 比 96%↓

[매일일보 박주선 기자] 현대중공업은 작년 매출과 영업이익이 각 15조4688억원, 146억원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9일 공시했다. 전년대비 매출은 31%, 영업이익은 96%나 급감했다.

4분기 매출은 3조4887억원으로 전년 대비 33% 감소했고 3422억원의 영업 손실을 내며 적자로 돌아섰다. 

현대중공업 측은 “단기적으로 환율 하락, 강재 가격 인상 등의 일회성 비용이 반영되면서 4분기 영업이익이 적자 전환됐다”고 설명했다.

다만 그룹 조선 3사 상선부문 수주 실적에서는 전년 대비 66.6% 상승한 148척, 99억불을 기록하면서 연간 수주 목표(100척, 75억불)를 초과 달성했다. 올 들어서도 LNG선과 LPG선 등 가스선을 중심으로 긍정적인 수주흐름을 이어가고 있다.

적극적인 자구노력 이행으로 재무건전성 역시 대폭 강화돼 2016년 대비 별도기준 부채비율은 114%에서 89.9%로, 순차입금비율은 39%에서 18.5%로 낮아졌다.

박주선 기자  js753@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