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기획 BIZ 포커스[보도자료]
BMW, 장기 금융 프로그램 ‘스마트 렌트’ 출시이달 한정으로 ‘뉴 520d M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2개월 무상 지원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가 새로운 금융 프로그램인 ‘BMW 스마트 렌트’를 출시한다. 사진=웰컴어소씨에이츠 제공

[매일일보 이근우 기자] BMW 파이낸셜 서비스 코리아는 기존의 할부, 리스 외에 BMW 차량을 이용할 수 있는 새로운 금융 프로그램인 ‘BMW 스마트 렌트’를 출시한다고 14일 밝혔다.

BMW 스마트 렌트는 기존의 할부, 리스로 양분된 금융 프로그램에서 고객들의 선택의 폭을 넓힐 수 있도록 수입차 브랜드 최초로 출시한 장기렌터카 프로그램이다.

월 렌트 비용에 통합취득세와 자동차세, 보험료까지 포함돼 있어 번거로운 차량 구매절차와 유지비용을 한번에 이용할 수 있는게 특징이다.

생애 첫 차를 수입차로 구매하는 경우, 또는 사고 이력으로 인한 보험료 할증이 부담스러운 경우, 효율적인 법인 차량 관리 방법을 찾는 기업 등 다양한 고객층에게 적합한 프로그램이다.

실제 이용시 낮은 월 납입금과 함께 3~5년까지의 계약기간을 고객이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으며 리스 상품과 마찬가지로 계약 기간 후 고객의 의사에 따라 차량 반납 혹은 인수도 가능하다.

BMW는 이번 스마트 렌트 출시를 기념해 11월 한정으로 2개월간 렌트 비용을 무상으로 지원하는 파격적인 프로모션도 시행한다.

‘뉴 520d M 스포츠 패키지 플러스’ 모델(차량 가격 7100만원)에 한해 선납 10%, 48개월 계약 기간의 조건으로 이용시 이번달과 다음달 2개월 렌트 비용을 무상 제공한다.

남은 기간동안 월 99만2000원에 보험료, 통합취득세 및 자동차세가 모두 포함된 합리적인 비용으로 차량을 이용할 수 있다.

더불어 일상에서 쉽게 파손되기 쉬운 차량 외부의 3가지 항목(스크래치 및 도어 칩, 덴트, 전면유리)에 대해 본인 부담금 없이 수리 받을 수 있는 ‘3 케어 프로그램’을 2년간 제공한다.

이근우 기자  grew909@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