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서울
영등포구, 창포물에 머리감고…세시풍속 재현27일 ‘제15회 영등포단오축제’ 개최, 다채로운 행사 풍성
민속 겨루기‧ 전시 및 체험‧ 구민 참여‧ 장터 등 5개 마당
영등포구가 우리 고유의 명절인 단오(음력 5월 5일)를 맞아 27일 영등포공원에서 ‘제15회 영등포 단오축제’를 연다. 창포물에 머리감기 모습.

[매일일보 백중현 기자]영등포구(구청장 조길형)가 우리 고유의 명절인 단오(음력 5월 5일)를 맞아 오는 27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까지 영등포공원에서 ‘제15회 영등포 단오축제’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영등포문화원 주최로 진행되는 이번 단오축제는 잊혀져 가는 단오의 세시 풍속을 재현하고 전통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다채로운 행사로 구성됐다.

식전행사인 문화원 주부취타대의 퍼레이드를 시작으로 오전 10시에 단오 제례 및 개막식이 본격적으로 열린다. 행사장 곳곳에는 △민속 겨루기마당 △전시 및 체험마당 △구민 참여마당 △장터마당 △구민화합 마당 등 5개 마당이 준비돼 있다.

민속 겨루기마당에서는 각 동 대표 선수들의 씨름과 팔씨름, 그네뛰기, 제기차기, 새끼꼬기, 투호놀이가 진행돼 주민들이 전통놀이를 즐기며 각자 실력을 겨룰 수 있다.

전시 및 체험마당에서는 시원한 창포물에 머리감기, 굴렁쇠 굴리기, 민화부채 만들기, 장수를 기원하는 장명루 만들기, 활쏘기, 한지공예 등 다양한 전통 문화를 체험할 수 있다.

구민 참여마당에서는 어린이 단오사진 촬영대회, 어린이 단오풍속도 그리기대회, 가훈 써드리기, 단오깃발전 등이 열린다. 국악인 오정해 명창의 특별공연과 웃다리 농악, 문화원 초청가수 공연등 다양한 문화공연이 구민화합마당에서 펼쳐져 축제장을 찾은 많은 주민들에게 볼거리와 즐길거리 가득한 축제를 선보인다.

이 외에도 찾아가는 건강 체험관, 심폐소생술 체험관 등 건강한 삶을 위한 다양한 체험부스를 마련, 축제를 즐기며 건강까지 챙길 수 있다. 구는 안전한 축제 운영을 위해 유관기관과의 합동점검을 벌여 안전사고 예방에도 철저를 기할 계획이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우리 고유의 명절 단오를 맞아 전통의 가치를 되새기면서 가족, 이웃들과 함께 즐거운 시간을 보내시길 바란다.” 고 전했다.

백중현 기자  b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MI 카드뉴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