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전국 인천·경기
경기재난안전본부, 실내 유원시설 기동안전점검

[매일일보 강세근 기자] 경기도재난안전본부는 재난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도내 복합 다중이용시설 내 영업 중인 실내 유원시설 4개소에 대한 기동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이번 점검에는 도와 시‧군 관할소방서가 합동으로 기계, 건축, 소방, 가스 분야 등을 중점점검하고 소화전 주변 적치물 적치와 천정마감재 파손 등 경미한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조치하도록 안내하고, 실내내부 인테리어 공사에 대한 안전수칙은 시설관리자를 대상으로 별도 현장 안전교육을 실시했다.

또한 화재시 작동되는 스프링클러 헤드 손상과 비상구 유도등 점등 불량, 꼬마기차 전원케이블 손상 등 20여 건에 대해 시설물 관리주체로 하여금 신속한 개‧보수가 이루어지도록 시정 조치했다. 

이건용 경기도 기동안전점검단장은 “실내 유원시설은 시설물 관리 주체와 관리자의 세심한 주의와 관심만이 재난으로부터 소중한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다”며 “향후 대규모 유원시설에 대해서도 유관기관과 합동으로 기동안전점검을 실시하여 따뜻하고 안전한 경기도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강세근 기자  focus@paran.com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