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일보
전체
HOME 문화 문화일반
메가박스, 日 애니 ‘목소리의 형태’ 메가토크 진행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멀티플렉스 영화관 메가박스가 일본 애니 <목소리의 형태> 메가토크를 오는 28일(금) 코엑스점에서 진행하고, 이를 전국적으로 라이브 중계한다.

메가토크 선정작 <목소리의 형태>는 소리를 들을 수 없는 소녀 ‘쇼코’와 그녀를 괴롭혔던 소년 ‘쇼야’가 세월이 흐른 후 다시 만나 그려내는 감성 로맨스로 일본 최고의 성우진이 총 출동한 작품이다.

이번 메가토크에서는 이동진 평론가ㆍ씨네 21 이다혜 기자와 함께 <목소리의 형태>를 다양하게 해석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특히, 전국 곳곳의 영화 팬들을 위해 메가박스 4개 지점(동대문, 신촌, 대구, 부산대)에서 실시간 중계 상영할 계획이다.

또한 참가자 전원에게 <목소리의 형태> 스페셜 포스터와 오리지널 필름컷이 담긴 스페셜 굿즈를 증정한다.

김민철 메가박스 편성전략팀 메가토크 담당자는 “감성을 일깨우는 스토리와 작화로 국내개봉 요청이 쇄도했던 이 작품을 국내 관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게 되어 기쁘다”라며, “메가토크와 함께 웰메이드 감성 애니메이션을 더욱 더 깊이 있게 감상하는 시간을 갖게 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목소리의 형태> 메가토크는 4월 20일 오전 11시부터 티켓을 예매할 수 있으며, 자세한 사안은 메가박스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종혁 기자  kjh@m-i.kr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