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노후주택 리모델링하면 ‘무이자할부’ 지원
상태바
신한카드, 노후주택 리모델링하면 ‘무이자할부’ 지원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1.05.05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대 5000만원 공사비용 ‘무이자’
신한카드가 노후 주택의 창문이나 단열재를 교체하는 고객에게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 사진=연합뉴스.
신한카드가 노후 주택의 창문이나 단열재를 교체하는 고객에게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신한카드는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시행중인 ‘그린리모델링 사업’에 발맞춰 노후한 주택의 창문 또는 단열재를 교체하는 고객에게 36개월 무이자 할부 혜택을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공동주택의 경우 최대 3000만원, 단독주택은 5000만원의 공사 비용에 대해 36개월 무이자 할부 서비스를 제공한다. 여기에 신한카드 할부금융 신청만으로 무이자 혜택을 받을 수 있어 부동산 소유주가 이자를 지원 받기 위해서 본인명의 등기부등본, 신분증, 사업완료 확인서 등의 서류를 은행에 직접 제출해야 하는 과정을 없애 고객 편의를 강화했다.

한편 그린리모델링 사업은 노후 건축물의 단열 성능을 보강해 에너지 효율을 높이고 이산화탄소 배출을 줄이기 위해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시행하는 범국민 주거환경개선 사업이다. 본인 명의를 가진 부동산 소유주가 금융권 대출 또는 할부금융을 통해 주택 단열 성능 공사를 시행하면 조달한 비용에 대한 이자를 정부에서 지원해 주는 구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