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의회 이동협 부의장, '경주시 플랫폼 배달종사자 지원 조례안' 대표 발의
상태바
경주시의회 이동협 부의장, '경주시 플랫폼 배달종사자 지원 조례안' 대표 발의
  • 김태호 기자
  • 승인 2024.02.22 12: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동협 경주시의회 부의장
이동협 경주시의회 부의장

매일일보 = 김태호 기자  |  경주시에 주소를 둔 플랫폼 배달종사자를 대상으로 근무환경 및 사회적 인식 개선을 위한 조례가 마련됐다.

경주시의회 이동협 부의장은 제280회 임시회에서 ‘경주시 플랫폼 배달종사자 지원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

플랫폼 배달종사자의 권익 보호 및 사회적 지위 향상을 위해 발의하는 본 조례안은 목적 및 적용범위, 타 조례와의 관계, 기본계획 수립 및 지원사업, 실태조사 및 협력체계 구축 등의 내용을 다루고 있다.

이 부의장은 “코로나19 이후 급증하고 있는 플랫폼 배달종사자는 일반근로자와 유사하게 노무를 제공하고 있지만 근로기준법의 적용을 받지 못하는 것이 현실”이라며 “경주시 플랫폼 배달종사자가 안전하게 일할 수 있도록 근무환경을 개선하고자 본 조례안을 대표 발의했다”고 설명했다.

이 조례안은 오는 23일 제2차 본회의에서 최종 의결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