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집, ‘신상모음ZIP’으로 2300여개 신규 브랜드 소개
상태바
오늘의집, ‘신상모음ZIP’으로 2300여개 신규 브랜드 소개
  • 신승엽 기자
  • 승인 2023.12.01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디자인부터 기술지원‧공동기획까지 신규브랜드 성장 파트너 역할
사진=오늘의집 제공
사진=오늘의집 제공

매일일보 = 신승엽 기자  |  오늘의집은 처음 오늘의집에 입점하는 업체를 위한 신규 브랜드 기획전을 통해 지난 5년간 2300여개가 넘는 신규 브랜드를 고객에게 소개하고 이들의 성장을 도왔다고 1일 밝혔다. 

오늘의집 신규 브랜드 기획전은 오늘의집에 새롭게 입점하는 브랜드를 알리고, 이들이 오늘의집에 잘 자리잡을 수 있도록 2018년 11월 처음 기획됐다. 이후 매주 새로운 입점 브랜드를 소개하며 총 260회에 걸쳐 2340개 신규 브랜드와 브랜드의 대표상품을 알렸다.  

5년간 소개된 브랜드들의 카테고리도 다양했다. 가구, 패브릭, 주방, 홈데코, 디지털‧가전, 프리미엄 등 고객 라이프스타일과 연관된 대부분의 카테고리에서 개성있는 브랜드가 고객과 만났다. 대표적으로 베이직톤, 보아르, 데코뷰, 라헨느 등은 신규 브랜드 기획전을 통해 처음 오늘의집 고객을 만난 후 성장한 브랜드다. 

오늘의집은 신규 브랜드 기획전에 입점하는 브랜드 대다수가 판로 개척 및 확대에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라는 점을 고려해 고객을 보다 쉽게 만날 수 있도록 전용 기획전을 별도로 마련해 지원하고 있다. 브랜드 입장에서는 별도의 비용 부담 없이 판로를 개척하고, 신규 브랜드 기획전을 찾는 월 10만명이 넘는 고객과 소통할 기회를 갖게 되는 셈이다.

고객을 만날 기회를 제공하는 걸 넘어 신규 브랜드 기획전에 참여하는 소상공인들의 매출 증대를 위한 다양한 지원도 펼치고 있다. 고객의 첫인상을 결정하는 제품 별 상세 페이지 디자인 조언을 포함해 배송 및 소비자 응대(CS)를 도와주고 더 쉽게 브랜드가 발견될 수 있도록 기술적 지원도 진행한다. 빅데이터로 파악한 인기 상품을 소상공인과 함께 기획해 매출 향상에 도움을 주는 ‘오굿즈’ 기획 상품을 공동 제작했다.

올해 6월부터는 신규 브랜드 기획전을 더 트렌디하게 리브랜딩해 ‘신상모음ZIP’이라는 이름의 기획전으로 선보이고 있다. 리뉴얼한 신상모음ZIP은 이전 대비 상품 조회수가 8배 늘었다.  

오늘의집 관계자는 “오늘의집은 파트너를 발굴해 고객에게 소개하는 것을 초창기부터 중요하게 여겨왔다”며 “앞으로도 신상모음ZIP 같은 신규 브랜드 기획전을 통해 잠재력 있는 브랜드를 꾸준하게 고객에게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담당업무 : 생활가전, 건자재, 폐기물, 중소기업, 소상공인 등
좌우명 : 합리적인 사고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