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장협 “코스피 상장사 58%, 올해 정기주총에 전자투표 도입”
상태바
상장협 “코스피 상장사 58%, 올해 정기주총에 전자투표 도입”
  • 황인욱 기자
  • 승인 2021.04.08 17: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황인욱 기자] 올해 정기 주주총회에서 유가증권시장 상장사의 절반 이상이 전자투표를 도입한 것으로 나타났다.

8일 한국상장회사협의회는 12월 결산 유가증권시장 상장사 759개사의 올해 정기 주총 개최 현황을 조사해 발표했다.

조사 대상 회사 중 440개사(58.0%)가 전자투표를 시행했다. 또 434개사(57.2%)가 의결권 대리 행사를 권유하는 등 다양한 의결권 행사 방법을 마련했다.

주총이 가장 많이 열린 날은 3월 26일 금요일로 263개사의 주총이 몰렸다. 또 3월 25일 목요일에 98개사, 29일 월요일에 88개사가 각각 주총을 열었다.

다만 작년보다 상위 3일에 집중된 비율은 10.7%포인트 하락해 주총 개최 분산을 위한 상장사들의 노력이 뚜렷했다고 상장협은 설명했다.

올해 정기 주총에 가장 많이 올라간 의안은 이사 선임의 건으로 694개사(85.5%)가 이 안건을 상정했다.

646개사(85.1%)가 이번 주총에서 이사를 선임했다. 선임된 이사 수는 사내이사 966명, 사외이사 816명, 기타 비상무이사 85명 등 총 1867명이다.

전체 선임 이사 가운데 1759명(94.2%)이 남성, 108명(5.8%)이 여성이었다. 이사를 선임한 회사 중 56개사(8.7%)가 여성 이사를 선임했다.

이사 연령대는 50대가 42.9%로 가장 많았고 이어 60대(33.4%), 40대(13.7%), 70대(6.7%), 30대(2.2%), 80대(1.0%), 20대(0.1%) 순이었다.

선임된 사외이사 816명의 직업은 교수(28.0%), 기업인(18.8%), 변호사(11.6%) 등이 많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