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 백범 김구 친필 휘호(천하위공 天下爲公) 문화재청에 기증
상태바
스타벅스, 백범 김구 친필 휘호(천하위공 天下爲公) 문화재청에 기증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1.03.07 14: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청ㆍ스타벅스ㆍ문화유산국민신탁, 독립문화유산 보호 후원행사 개최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문화재청(청장 김현모)은 3.1절을 기념해 ㈜스타벅스커피 코리아(대표이사 송호섭, 이하 스타벅스), 문화유산국민신탁(이사장 김종규)과 함께 3월 5일 오전 10시 덕수궁 중명전에서 독립문화유산 보호 후원행사를 개최했다.

(왼쪽부터)송호섭 스타벅스 대표이사 김현모 문화재청장
(왼쪽부터)송호섭 스타벅스 대표이사 김현모 문화재청장

 스타벅스는 지난해 환구단점을 새단장하면서 삼일절·광복절을 기념해 제작한통컵(텀블러)과 손잡이컵(머그컵) 등의 판매 수익금으로 기금을 조성해 이번에 백범 김구 선생의 '천하위공(天下爲公)' 휘호를 기증하고, 이와 별도로 추가적인 독립문화유산 보호를 위해 문화유산국민신탁에도 1억 원을 후원했다.

 백범 김구의 친필 휘호인 천하위공(天下爲公, 가로 140cm, 세로 40cm)은 1948년(대한민국 30년)에 제작한 것으로 '천하가 개인의 사사로운 소유물이 아니라 모든 이의 것'이라는 의미를 담고 있다.

행사 현장(왼쪽부터 순서대로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대표이사. 김현모 문화재청장.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
행사 현장(왼쪽부터 순서대로 송호섭 스타벅스코리아 대표이사. 김현모 문화재청장.김종규 문화유산국민신탁 이사장)

스타벅스의 백범 김구 관련 유물(휘호) 기증 후원은 2015년 존심양성(存心養性), 2016년 광복조국(光復祖國)에 이은 세 번째다.

 스타벅스는 문화재청과 2009년 문화재지킴이 협약을 맺고 다양한 문화재 보호활동을 펼쳐왔다. 독립문화유산 보호 이외에도  덕수궁 등 문화재 환경정화 임직원 봉사활동,  주미대한제국공사관 보존 후원‧홍보  문화유산 활용 커피 매장 새단장(환구단점 등), 문화상품(통컵·손잡이컵 등) 개발 등이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