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광한 남양주시장, ‘에코투어 창의 혁신 마라톤 토론회’ 개최
상태바
조광한 남양주시장, ‘에코투어 창의 혁신 마라톤 토론회’ 개최
  • 김동환 기자
  • 승인 2021.03.05 18: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화도읍 20개 사회단체장과 함께 우리시 미래를 위한 열띤 토론
5일 조광한 남양주시장이마을별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 에코투어 창의 혁신 마라톤 토론회’를 개최하고 있다. 

[매일일보 김동환 기자] 조광한 남양주시장이 5일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를 찾아 화도읍 20개 사회단체장과 함께 무단투기 지역 환경 개선을 위한 열띤 토론을 벌였다.

화도읍은 남양주시 내 인구수가 가장 많은 지역으로 쓰레기 문제 역시 심각해 개선책 마련이 시급한 곳으로 꾸준히 언급돼 왔다.

화도수동행정복지센터 직원들과 이장협의회는 지난해 쓰레기 감량 회의를 개최하고 종량제 봉투 속 재활용품 찾아내기 행사를 진행하는 등 올바른 분리배출 문화 확산을 위해 노력해 왔다.

그러나 화도읍의 쓰레기 문제는 좀처럼 해결되지 않아 주요 현안 사항으로 남게 됐다.

이번에 진행된 ‘무단투기 싹쓰리 에코투어 소통간담회’에서는 마을별 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해 관계자들이 머리를 맞대고 창의적인 아이디어들을 쏟아 내며 쓰레기 감량을 위한 마라톤 토론을 이어 갔다.

조광한 시장은 “사회단체의 환경개선 의지, 나아가 더 발전된 시를 만들어 가고자 하는 한 분, 한 분의 노력이 모여 미래의 남양주시는 더 깨끗하고 살기 좋은 도시가 될 것”이라며 감사를 표했다.

한편, 이날 소통간담회에 참여한 화도읍 각 사회단체장들은 남양주시가 총력을 다해 추진 중인 경기도 공공기관 남양주시 이전과 관련해 “인구 72만을 바라보는 경기 동북부 거점도시 남양주시에 주요 공공기관이 이전되기를 소망한다.”라는 뜻을 밝히며 71만 시민들의 목소리에 동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