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모펀드, 신생 저비용항공사 ‘에어프레미아’ 인수
상태바
사모펀드, 신생 저비용항공사 ‘에어프레미아’ 인수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1.03.02 21: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사모펀드 운용사가 신생 저비용항공사(LCC) 에어프레미아를 인수한다. 2일 업계에 따르면 에어프레미아는 사모펀드 운용사 JC파트너스와 홍콩 한상(韓商) 물류기업 코차이나 컨소시엄에 지분 최대 68.9%를 매각한다. 컨소시엄은 지분 확보를 위해 에어프레미아에 500억~650억원 가량을 투자할 것으로 알려졌다.

에어프레미아는 2019년 3월 국제항공운송사업 면허를 취득했지만, 코로나19 여파 등으로 아직 취항하지 못했다. 국토부는 애초 이달 신규 취항을 조건으로 국제항공운송사업 면허를 부여했지만, 올해 12월 31일까지 신규 취항 기한을 연장한 바 있다.

한편 에어프레미아는 싱가포르, 베트남, 태국 등의 해외 공항 당국과 취항을 협의 중이다. 보잉 787-9 항공기 1대를 이르면 이달 안으로 도입하고, 추가 도입을 통해 노선을 확대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