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기중앙회, ‘노란우산 1+1 가입촉진 이벤트’ 실시
상태바
중기중앙회, ‘노란우산 1+1 가입촉진 이벤트’ 실시
  • 신승엽 기자
  • 승인 2021.03.01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가입추천장려금‧우수 실적자에 포상 지급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사진=중기중앙회 제공
중소기업중앙회 전경. 사진=중기중앙회 제공

[매일일보 신승엽 기자] 중소기업중앙회는 한 달간 노란우산 가입확대를 위한 ‘노란우산 1+1 가입촉진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이벤트는 노란우산 기존 가입자가 주변 소기업·소상공인 친구에게 노란우산을 추천해 가입하는 경우 가입자 1명당 가입추천장려금 5만원을 지급한다.

10건 이상 추천해 가입시킨 상위 실적자 3인에게 포상금(1등 300만원, 2등 250만원, 3등 200만원)도 제공한다. 2건 이상 추천해 가입시킨 자를 대상으로 TV, 공기청정기, 무선청소기, 밥솥, 블루투스 이어폰 등 경품도 주어진다. 

노란우산은 출범 14년 만에 재적 가입자 140만명(지난달 말 기준)을 달성했으며, 9월이면 150만명을 달성할 전망이다. 소기업소상공인들의 대표적 사회안전망 역할을 하고 있다.

노란우산은 소기업·소상공인의 퇴직금(목돈) 마련을 위한 지원제도다. 중기중앙회가 운영하고 정부(중소벤처기업부)에서 관리·감독한다. 납입한 부금에 대해 연간 최대 500만원까지 소득공제와 연복리 이자가 지급되고, 납입부금은 법률에 의해 수급권(압류금지)이 보호돼 생활안정 및 사업재기 자금으로 활용할 수 있다.

가입자에게 상해보험 무료가입(2년간), 무료 경영자문, 재기·노후준비 무료교육, 휴양시설 할인이용, 건강검진 할인 등의 다양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소기업․소상공인이 사업을 할 때 꼭 가입해야 할 필수 제도라고 평가받는다.

박용만 중기중앙회 공제사업단장은 “노란우산이 소기업·소상공인들의 사회안전망이라는 인식이 많이 확산됐다”묘 “앞으로도 신규 서비스 제공과 제도개선을 통해 소기업·소상공인들이 가입하고 싶어 하고, 사업하시는데 도움이 되는 제도로 발전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