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용, 이란 외무장관에 한국선장·선박 억류해제 촉구
상태바
정의용, 이란 외무장관에 한국선장·선박 억류해제 촉구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1.02.24 21: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란 동결자금도 논의…“정부, 진정성 갖고 최선의 노력”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정의용 외교부 장관이 24일 오후 모하마드 자바드 자리프 이란 외무 장관과 전화통화를 했다고 외교부가 밝혔다.

외교부에 따르면 정 장관은 통화에서 한국과 이란 양국관계 발전과 확대 방안에 대해 폭넓게 의견을 교환했다.

특히 정 장관은 지난달부터 이란에 억류 중인 한국 선장·선박의 억류를 조속히 해제할 것을 촉구했다.

또한 정 장관은 자리프 장관이 한국 내 동결 원화자금 문제와 관련해 조속한 해결을 요청한데 대해 “우리 정부가 진정성을 가지고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고 했다.

아울러 정 장관은 이란 핵합의(JCPOA·포괄적 공동행동계획) 복원을 위한 당사국간 대화 노력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표명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