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도교올림픽, 대안 없다…예정대로 개회”
상태바
토마스 바흐 IOC 위원장, “도교올림픽, 대안 없다…예정대로 개회”
  • 홍석경 기자
  • 승인 2021.01.21 2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사진=연합뉴스.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홍석경 기자] 토마스 바흐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위원장이 올여름 도교올림픽이 열릴 것이며 대안은 없다고 말했다고 일본 교도통신이 21일 보도했다. 바흐 위원장은 이날 교도통신과 단독 화상인터뷰에서 “현시점에서 도쿄올림픽이 오는 7월 23일에 개막하지 않을 것이라고 여길 이유가 없다”라면서 “이는 ‘플랜 B’가 없는 이유이자 우리가 올림픽 경기들을 안전하고 성공적으로 치르는 데 전념하고 있는 이유”라고 말했다.

이날 인터뷰는 도쿄올림픽 개최일을 약 6개월 앞두고 이뤄졌다. 앞서 일본은 작년 초 세계적으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이 확산하자 올림픽 개최를 넉 달 앞두고 개최를 1년 연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