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대선후보 안돼도 정권교체 도울 것"
상태바
안철수 "대선후보 안돼도 정권교체 도울 것"
  • 김정인 기자
  • 승인 2020.12.02 12: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선주자로 인정받기 위해 최선 다해 노력중"
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일 서울 여의도 정치문화플랫폼 하우스(How's)에서 국민의힘 초선의원 모임 '명불허전 보수다'의 온라인 초청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민의당 안철수 대표가 2일 서울 여의도 정치문화플랫폼 하우스(How's)에서 국민의힘 초선의원 모임 '명불허전 보수다'의 온라인 초청 강연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매일일보 김정인 기자] 안철수 국민의당 대표가 내년 4·7 서울·부산시장 보궐선거에서 범보수 야권이 승리하기 위해선 야권의 재편이 필요하다는 입장을 다시 확인했다. 또 대통령 선거 승리를 위해선 "제가 후보가 되면 좋겠지만 후보가 되지 않더라도 열심히 도와 정권을 교체할 생각"이라고 밝혔다. 

안 대표는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정치카페 '하우스'(How's)에서 열린 국민의힘 초선 공부모임인 '명불허전보수다'에서 '야권의 변화와 혁신'을 주제로 강연했다. 그는 "야권 전체가 모여서 특정 이슈에 대해 현 정부에 대한 비판과 아울러 비전에 대해서 서로 공유하고 국민에게 적극적으로 알려 이미지 쇄신을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안 대표는 강연 이후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차기 대선에서) 본인이 적임자라고 생각하느냐'라는 질문에 "서울시장 후보가 정해지면 열심히 도울 생각이다. 저는 출마 의사가 없다"며 "서울시장 선거도 그렇고 대선도 결국 목표는 정권교체를 통해 우리나라를 구하는 것이다. 제가 후보가 되면 좋겠지만 후보가 되지 않더라도 열심히 도와 정권을 교체할 생각"이라고 답했다.

안 대표는 또 "시대정신을 말했지만 국민이 간절히 원하는 해결해야 하는 과제들 아니겠나. 정답은 없지만 공정한 사회, 국민 통합, 유능한 정부가 필요한 시기"라며 "(대선주자로서) 최선을 다해 인정받을 수 있도록 지금도 노력하는 중"이라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