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 세상을 해몽하는 소리의 이야기 '소리, 세상을 담다'
상태바
[신간] 세상을 해몽하는 소리의 이야기 '소리, 세상을 담다'
  • 김종혁 기자
  • 승인 2020.12.01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스트 코로나 시대, 희로애락의 세상을 담아내는 소리를 이야기하다!

[매일일보 김종혁 기자] 언택트 시대, 일상의 자유로운 만남이 어려운 지금, 희로애락의 세상을 담은 울림의 이야기를 통해 우리에게 큰 감동을 선사하는 소통수단은 ‘소리’이다.

이 책은 인문학도가 전자음악작곡이라는 새로운 소리예술 영역에 입문해 인문-예술-기술의 융복합 학문의 경계 영역에서 수많은 시행착오를 겪으며 자신만의 ‘감동의 소리’를 창조해나가는 과정에서의 체험과 이야기를 전하고 있다.

미래에는 세상의 이야기를 담는 ‘울림의 소리’가 다양한 분야와 융합해 인류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힘이 될 것이다. 디지털기술문화에 기반한 다양한 디지털콘텐츠 산업에서, 저자가 추구하는 소리 이야기는 이러한 미래산업의 블루칩이 되리라는 믿음이다.

저자 이호용은 한양대학교 문화콘텐츠학과 졸업. 同 대학원에서 전자음악작곡 전공으로 석사학위를 받았다. 현재 벨기에 일렉트로어쿠스틱 음악협회에 등재된 작곡가이며, 사운드디자이너로 활동 중이다. 대학원 시절, 美현대음악협회 Vox Novus에서 주최한 60x60 Project, 60인의 작곡가 선정 프로젝트에서 당선되고, 2012년 베를린 국제사운드아트페스티벌에서 초청연주를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