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 도내 소외계층 대학생에 장학금 전달
상태바
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 도내 소외계층 대학생에 장학금 전달
  • 김정우 기자
  • 승인 2020.11.26 1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전북은행 제공
사진=전북은행 제공

[매일일보 김정우 기자]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은 25일 본점에서 ‘도내 소외계층 대학생 장학금 전달식’을 진행했다.

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은 가정형편이 어렵지만 꿈을 잃지 않고 학업에 정진하는 도내 중‧고등학생 및 대학생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자 2010년 출범해 현재까지 2134명의 학생들에게 10억500만원의 장학금을 지급했다.    

이날 장학금 전달식에는 김영구 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 이사장이 참석해 전북대학교, 군산대학교, 원광대학교 재학생 각 2명씩 총 6명에게 60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하며 격려와 축하를 전했다.
  
김 이사장은 장학생들에게 “지금은 모두가 다 어려운 시기지만 함께 서로 위로하며 현명하게 대처한다면 반드시 이겨낼 수 있을 것”이라며 “재단은 여러분들의 밝은 미래를 위해 장학금 지원뿐만 아니라 다양한 지역공헌사업을 통해 물심양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북은행장학문화재단에서는 매년 장학사업 외에도 교육환경 개선사업, 문화활동 지원사업, 소외계층 지원사업 등을 실시하고 있으며 올해는 ‘JB인문학 강좌’, ‘3D프린터 지원사업’, ‘제2회 우리들 경제이야기 JB청소년 유튜버 공모전’, ‘JB Dream up 진로코칭캠프’ 등을 통해 지역의 인재양성에 기여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