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이시티, 클라우드 게임 시장 진출…플랫폼 다변화 통해 신사업 확장
상태바
조이시티, 클라우드 게임 시장 진출…플랫폼 다변화 통해 신사업 확장
  • 박효길 기자
  • 승인 2020.11.26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캐리비안의 해적: 전쟁의 물결’, 페이스북 클라우드 플랫폼 통해 서비스
조이시티는 신규 사업 확장을 위한 클라우드 게임 시장에 진출을 시작했다. 사진=조이시티 제공

[매일일보 박효길 기자] 조이시티는 신규 사업 확장을 위한 클라우드 게임 시장에 진출을 시작했다고 26일 밝혔다.

지난해 조이시티는 클라우드 게임 시장 선점을 위한 적합한 클라우드 게임 플레이 환경 구축과 자사 인기 타이틀을 멀티플랫폼에서 즐길 수 있는 ‘플랫폼 확대 전략’을 추진한 바 있으며, 빠르고 안정된 상용 서비스를 확보하기 위해 자사의 인기 라이브 타이틀을 바탕으로 개발을 진행해 왔다.

이 중 처음으로 ‘캐리비안의 해적: 전쟁의 물결’이 지난 18일 페이스북 클라우드 게임 플랫폼 ‘페이스북 게이밍’을 통해 북미 지역에서 서비스를 시작했으며, 출시와 동시에 추천 게임으로 선정되는 등 서비스 초기부터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이번 출시를 통해 소셜 카지노 및 라이트게임이 주류인 플랫폼에서 하드코어 장르인 전쟁 시뮬레이션 장르로 출시되어 기술력을 입증하고, 전쟁 시뮬레이션 점유율이 높은 미국 시장에서 선점 효과를 누리게 됐다.

조이시티는 ‘캐리비안의 해적: 전쟁의 물결’의 성공적인 미국 시장 진출을 시작으로 ‘건쉽배틀: 토탈워페어’ ‘3on3 프리스타일’ 등 주요 타이틀의 클라우드 게임 환경 구축 및 멀티 플랫폼 전략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박준승 조이시티 전략사업본부 이사는 “2023년 5조7000억원 규모의 클라우드 게임 시장이 전망되는 가운데, 미국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며 “2021년 글로벌 및 플랫폼 다변화로 시장 선도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