질경이, 인공지능 의료 ICT 기업 ‘아이도트’와 MOU 체결
상태바
질경이, 인공지능 의료 ICT 기업 ‘아이도트’와 MOU 체결
  • 김동명 기자
  • 승인 2020.11.24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중국 여성건강 시장 공략
질경이가 인공지능 의료 ICT 전문회사 ‘아이도트’와 중국 여성 건강 시장 공략을 위한 MOU를 체결했다. 사진=질경이 제공

[매일일보 김동명 기자] 질경이는 인공지능 의료 ICT(정보통신기술) 전문회사 ‘아이도트’와 중국 여성 건강 시장 공략을 위한 사업제휴 계약(MOU)을 체결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계약으로 질경이와 아이도트는 ‘중국 여성건강 프로젝트 궁건강’을 시행한다. 프로젝트에 따라 질경이는 아이도트의 ‘서비레이 AI(Cerviray AI)’가 진출해 있는 중국 북경과 심천 지역 주요 거래처에 여성청결제 ‘질경이’를 공급한다. 중국 여성건강을 위해 한국의 선진 의료 ICT 인공지능 솔루션과 국내 대표 여성청결제를 패키지 상품으로 선보이는 것이다.

질경이가 공급하는 고체 타입 여성청결제 질경이는 여성 Y존 피부 탄력, 보습 개선 및 냄새 케어, 브라이트닝에 도움을 주는 제품이다. 특히 여성청결제 ‘질경이’는 지난 2016년 9월 중국 위생 허가를 획득해 이미 중국 내 제품 신뢰도 확인을 완료했다.

질경이와 사업 제휴 계약을 체결한 아이도트는 주요 서비스로 인공지능 자궁경부암 스크리닝 서비스인 ‘서비레이 AI’를 선보인다. 서비레이 AI는 인공지능을 이용한 자궁경부암 초기 검진 원격 판독 의료시스템으로 의료 격차가 심한 지역을 중심으로 적절한 시기에 검진 받을 수 있도록 돕는다. 현재 아이도트는 해당 서비스를 중국의 11만개 여성 건강 검진 센터 및 미용 병원에 보급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

최원석 질경이 회장은 “여성청결제 ‘질경이’와 아이도트의 자궁경부암 스크리닝 솔루션이 함께 진출하는 새로운 채널은 보다 전문적이며 양사의 특성화된 기술로 예방, 진단, 관리의 원스텝 솔루션을 제공할 수 있어 더 큰 의미가 있다”며 “질경이는 앞으로도 다양한 유통확대 방안을 모색해 중국 뿐 아니라 전 세계 여성건강 관리에 도움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