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이 좋다] 깨끗한나라, 제11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 동참
상태바
[대한민국이 좋다] 깨끗한나라, 제11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 동참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11.04 1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눔 키트 전달하는 ‘사랑의 선물상자 나누기’ 참여
마스크·손소독겔 등 3200만 원 상당 생활용품 기부
'대한민국 나눔대축제'에 참여한 봉사자가 후원받은 손소독겔을 사랑의 선물상자에 담고 있다. 사진=깨끗한나라 제공.
'대한민국 나눔대축제'에 참여한 봉사자가 후원받은 손소독겔을 사랑의 선물상자에 담고 있다. 사진=깨끗한나라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깨끗한나라는 지난 3일 열린 ‘제11회 대한민국 나눔대축제’에 동참했다고 4일 밝혔다.

‘대한민국 나눔대축제’는 나눔문화 확산을 위해 나눔국민운동본부가 주최하고 매년 100여 개 NGO 단체와 기업이 후원하는 국내 최대 규모의 나눔 행사다. 올해는 국민 안전을 위해 필수 식순을 제외하고 비대면 형식으로 진행됐다.

깨끗한나라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나눔 키트를 제작해 전달하는 ‘사랑의 선물상자 나누기’에 참여했다. 사랑의 선물상자는 참여 기업이 후원한 제품으로 구성되며 총 3000개가 제작됐다. 깨끗한나라는 황사방역용 KF94 마스크, 클린 손소독 티슈·손소독 겔, 페퍼민트 물티슈 등 3200만 원 상당의 생활용품을 기부했다.

깨끗한나라 관계자는 “코로나19 위기 극복에 힘을 보태고자 나눔대축제에 참여했다”며 “이번 나눔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이웃의 건강과 안전을 지키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됐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깨끗한나라는 지난 2월부터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의료진과 취약계층을 위해 사회 공헌활동을 지속 전개하고 있다. 대구·청주 지역에 1억 원 상당의 생활용품과 기부금을 전달했고, 서울 용산구, 서울의료원 소속 서남병원 등에 자원봉사자와 위생 취약계층을 위한 마스크·물티슈·손소독겔·성인용 기저귀 등을 기부하며 꾸준히 나눔을 이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