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이 좋다] 교촌치킨, 보이스피싱 조직원 검거 기여 직원에 ‘교촌 드림히어로’ 표창
상태바
[대한민국이 좋다] 교촌치킨, 보이스피싱 조직원 검거 기여 직원에 ‘교촌 드림히어로’ 표창
  • 김아라 기자
  • 승인 2020.10.27 15: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교촌에프앤비가 보이스 피싱 조직원교촌 드림히어로 표창을 진행했다. 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

[매일일보 김아라 기자] 교촌에프앤비는 보이스피싱 조직원 검거를 도운 교촌치킨 배달 직원에게 ‘교촌 드림히어로’ 표창과 격려금을 전달했다고 27일 밝혔다.

부산지역에 위치한 교촌치킨 배달 직원 A군의 룸메이트인 B군은 지난 9월 금융기관을 사칭한 보이스피싱 의심 전화를 받았다.

A군과 친구들은 보이스피싱범의 '저금리 대환대출을 해줄테니 기존 대출금 800만 원을 상환하라'는 요구에 속은 척 빈 쇼핑백을 들고 접선 장소로 나가 돈을 받으러 온 조직원을 붙잡아 경찰에 넘겼다.

부산 남부경찰서는 보이스피싱 조직원 검거에 큰 공을 세운 A군과 친구들에게 지난 달 표창장을 수여했다.

이에 교촌치킨은 사회에 귀감이 되는 용기있는 선행을 한 A직원에게 ‘교촌 드림히어로’로 선발해 표창과 격려금을 전달했다.

한편, ‘교촌 드림히어로’는 정의실현, 기부천사 두 부문에서 사회의 모범이 된 가맹점 직원들을 격려하기 위해 마련된 사회공헌제도다. 사회에 귀감이 되는 정의로운 행동을 실천한 직원을 대상자로 선발한다.

선발기준은 점주의 추천이나 온라인 SNS 등 미디어 매체에서 소개되는 활약을 통해서도 선발될 수 있다. 비정기적으로 수시 접수를 받고 있으며 최종 선발자에게는 표창장과 격려금이 전달된다.

교촌 관계자는 “보이스피싱범을 직접 검거해 경찰에 신고한 용기있는 선행을 한 배달 직원의 소식을 듣고 자랑스러웠다”며 “앞으로도 전국 곳곳에서 사회의 귀감이 될 수 있는 다양한 선행을 실천하는 교촌의 드림히어로들을 지속 발굴해 격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